반응형

안녕하세요 여러분 요즘에는 현금을 잘 사용하지 않으시죠? 어디를 가도 카드를 사용할 수 있을뿐만 아니라 핸드폰으로 결제가 가능하여 아예 지갑을 가지고 다니지 않는 분들도 많이 늘어난 것 같습니다. 이렇듯이 요즘에는 현금이 더 귀하게 느껴지는 것 같습니다.

그래서 이번시간에는 동전에 대해서 이야기를 해볼까 합니다. 주제는 바로 희귀동전 년도에 따라서 가치가 얼마나 되는지 가격들을 알아볼까 하는데요, 10원짜리 동전도 몇만원의 가치가 있다는 것을 알고 계신지 모르겠습니다. 그렇다면 어떤년도의 동전들이 가치가 있는지 알아보고 가격까지도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동전의 년도별로 가치가 다른이유

 

우선 동전은 년도별로 발행이 됩니다. 그 해에 국가적인 이유로 아주 소량으로 생산되는 경우가 있고 대량으로 생간이 되는 경우가 있습니다. 동전도 공급이 적고 수요가 많으면 가치가 올라가게 되는것이죠.

이렇게 가치가 다르게 메겨지며 높은 가치의 동전들은 희귀동전이라고 불린답니다. 그래서 희귀동전 년도는 몇년도가 있는지 궁금해 하시는 분들이 있을 것 입니다. 가끔 가다가 정말 오래된 동전을 발견했다던지 할때 궁금해 하시는 분들이 많은것 같은데요, 그럼 대표적인 것들로 알아보도록 할까요?

 

 

 

 

 

10원

 

10원짜리 동전은 대표적으로 1969년과 1970년이 희귀동전입니다. 이 시기에는 적동색과 황동색으로 나뉘기 시작하였답니다. 적동색은 50만원정도,황동색은 10만원정도의 가격대를 이루고 있습니다.

 

 

50원

 

50원짜리는 동전들 중에서도 가장 쓰이지 않는 동전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그중 1972년도에 만든 50원짜리가 제일 희귀동전으로 알려져 있는데요, 50원짜리는 백원과 십원의 간극을 메우기 위해서 1972년도에 처음 발행되었는데요, 그당시에는 10원으로도 높은 가치를 가지고 있었기 때문에 50원은 자주 사용되었답니다.

 

 

100원

 

백원 짜리동전은 아직도 많이 쓰입니다. 100원에도 1970년,1971년, 1981년과 1998년의 동전이 희귀동전으로 불리고 있습니다. 1998년도의 동전은 우리나라가 IMF 시절이라서 많이 찾아볼 수 없다고합니다... 그리고 대박으로 1982년도에 딱 한번 무광으로 100원짜리 동전이 발행되었는데 가격이 750만원정도에 거래가 되었다고 합니다.

 

 

500원

 

1987년 1998년의 오백원짜리 동전은 가치가 가장 높은 희귀동전입니다. 오백원짜리도 100원짜리와 마찬가지로 1998년의 동전은 IMF로 한국은행에서 돈을 많이 찍어내지 않던 시절입니다. 그 시절에 500원은 약 8,000개 정도밖에 찍어내지 못해서 이시대에는 아주 희귀한 동전으로 여겨지고 있습니다. 그래서 약 30만원정도에 거래가 되어진다고 합니다.

 

 

정리를 해보자면 아래와 같습니다.

 

  • 1987 500원 - 4만원
  • 1998 500원 - 40~300만원
  • 1970 100원 - 4만원
  • 1981 100원 -10만원
  • 1981 100원 - 10만원
  • 1998 100원 - 1만원
  • 1977 50원 - 1만원
  • 1977 10원 - 2만원
  • 1981 10원 - 5만원

 

이정도의 가격대를 형성 하고 있다고 합니다. 1998년도 500원을 찾으신분이라면 정말 행운이 거겠죠? 위의 가격은 대략적이 수치이기 때문에 참고만 하시는게 좋습니다. 그리고 동전의 상태에 따라서 가격은 많이 달라질 수 있다고 합니다.

이번시간에는 희귀동전 년도 및 가격에 대해서 이야기를 해보았습니다. 세월이 지나도 가치가 있는 물건들은 무엇이 있을까요? 잘은 모르겠지만 확실한것은 그중 하나가 동전이라는 것 입니다. 또 하나는 제 글을 읽어주시는 여러분이죠. 긴 글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네이버 밴드에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